중부지방산림청, '산사태 대책상황실' 운영
중부지방산림청, '산사태 대책상황실' 운영
  • 이병인 기자
  • 승인 2022.05.17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산림재해 총력 대응
대책상황실 운영 사진. /산림청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중부지방산림청(청장 김기현)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 산사태 등 산림재해에 대비하기 위해 오는 10월 15일까지 지역 산사태대책상황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 산사태 위기경보가 관심, 주의, 경계, 심각으로 나누어지며 주의 단계부터 24시간 비상근무 체계로 전환 운영된다.

산사태주의보 예측정보가 시군구의 15% 이상 발생 시 주의 단계가 발령되며 수준이 올라감에 따라 상황실 근무인원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관내 산사태취약지역(742개소) 연 2회 이상 점검으로 위험 요인을 철저히 관리하고, 산악기상관측망 10개소를 확충하는 등 산사태 대응 예방 체계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김기현 중부지방산림청장은 "여름철 산림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주민 생활권 주변에 사방댐 18개소 등 사방사업을 집중하고 우기 전에 완료하여산사태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