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제32회 충청남도 민속제전 우승
논산시, 제32회 충청남도 민속제전 우승
  • 나경화 기자
  • 승인 2022.06.27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나경화기자]지난 25일 금산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제32회 충청남도 민속대제전에서 논산시가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줄다리기와 널뛰기에서 우승,단체 줄넘기에서 준우승,팔씨름에서 3위를 차지함으로써 우승을 굳혔으며,논산문화원이 적극적으로 선수를 선발하고 연습을 실시한 결과로,

이번 대회는 폭넓은 연령층이 참가해 우리의 전통 민속을 겨루었다는 평가다.

또한, 참가한 선수들이 제기차기,투호 등의 민속놀이를 통한 경기를 펼침으로써 우리의 우수한 전통놀이를 계승하는 뜻 깊은 의미를 더하고 있다.

선수로 참가한 논산시청 문화체육과 주성철 팀장은 “어릴 때 자주 즐겼던 민속놀이지만 시간이 흐르며 잊고 지냈는데”경기에 참가함으로써 타임머신을 타고 과거로 여행을 다녀온 느낌이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번 대회의 선수 선발과 진행을 총괄한 이준창 논산문화원 사무국장은 “올해는 32년 대회 사상 처음으로 서산시와 공동 우승을 했는데, 내년에는 보다 철저한 훈련으로 기필코 단독 우승을 차지하겠다는”포부를 내비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