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재훈 합류한 'SNL코리아', 쾌조 출발
탁재훈 합류한 'SNL코리아', 쾌조 출발
  • 뉴시스
  • 승인 2016.09.05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SNL코리아 시즌8'이 쾌조의 출발을 알렸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3일 오후 9시15분 방송된 'SNL코리아 시즌8' 1화 '민아' 편은 케이블·위성·IPTV 통합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시청률이 평균 2.2%를 기록했다.

순간 최고 시청률이 3.5%까지 치솟은 장면은 후반부 탁재훈이 진행하는 '새터데이 나이트라인'. 정상훈과 티격태격하던 탁재훈의 순발력을 갖춘 애드리브로 정상훈까지 웃음을 터뜨렸다.

이날 방송은 시즌8에 새롭게 합류한 새 크루인 탁재훈으로 인해 주목 받았다. 탁재훈은 오프닝부터 독한 멘트를 자랑했고, 상대방이 예상치 못한 허를 찌르는 진행으로 SNL크루들을 차례로 당황시켰다.

이와 함께 EBS TV '하니보니'의 '하니' 이수민을 비롯해 김소혜, 이명훈, 장도윤 등 신입 크루들의 활약도 눈길을 끌었다. 걸스데이 민아가 시즌 8의 첫 호스트로 나서 닮은꼴 지드래곤 패러디부터 굴삭기 운전까지 팔색조 매력을 뽐냈다.

다음주 10일 방송되는 시즌 8의 두 번째 호스트로는 그룹 '2PM' 멤버들이 나온다.

/뉴시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