킴 카다시안, 파리 호텔서 2인조 강도 위협당해
킴 카다시안, 파리 호텔서 2인조 강도 위협당해
  • 뉴시스
  • 승인 2016.10.04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할리우드 배우 겸 모델인 킴 카다시안 웨스트가 2일 밤(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호텔 방에서 무장 강도를 당했다.

3일 CNN은 카다시안 대변인을 인용, 카다시안이 전날 밤 파리 호텔 방에서 경찰복 차림을 한 채 총기를 들고 침입한 2인조 강도로부터 위협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대변인은 “카다시안이 심한 충격을 받았지만, 신체적으로 다치진 않았다”고 말했다.

카다시안은 파리 패션주간을 맞아 어머니 크리스 제너와 커트니 카다시안 및 켄달 제너 등 여동생들과 함께 파리에 머물고 있다.

같은 날 미국 뉴욕에서 공연 중이었던 카다시안의 남편인 힙합 가수 카니예 웨스트는 소식을 듣고 자리를 급히 떴다. 그는 팬들에게 “가족에게 중요한 일이 생겼다. 공연을 중단하게 돼 미안하다”며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카다시안과 웨스트는 지난 2014년 결혼했으며, 딸 노스 웨스트와 아들 세인트 웨스트를 슬하에 두고 있다. /뉴시스

(뉴스검색제공제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