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여중 제42회 회장기 전국 소프트테니스대회 단체전 우승
옥천여중 제42회 회장기 전국 소프트테니스대회 단체전 우승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1.03.15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여자중학교 소프트테니스부가 전북 순창군 공설운동장 내 소프트테니스장에서 열린 제42회 회장기 전국 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 옥천여중 제공
옥천여자중학교 소프트테니스부가 전북 순창군 공설운동장 내 소프트테니스장에서 열린 제42회 회장기 전국 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 옥천여중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여자중학교(교장 김정희) 소프트테니스부가 전북 순창군 공설운동장 내 소프트테니스장에서 열린 제42회 회장기 전국 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2일부터 21일까지 열리는 이 대회에서 옥천여중은 3학년 강나연·천은정, 김혜윤·이소연 조를 앞세워 경기 안성여중과 광주 신광중과의 조별 예선에서 조 1위로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 전통 강호 전북 순창여중을 만나 1회전 첫 게임 2학년 조도경·최정원 조가 상대 부장조를 4-2로 격파했고, 3학년 김혜윤·이소연 조가 연이어 상대 대장조를 4-2로 제압하면서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 경북 문경서중을 만나 1회전에서 강나연·천은정 조가 상대 대장조에게 2-4로 고배를 마셨지만, 김혜윤·이소연 조가 상대 부장조를 4-2, 조도경·최정원 조가 4-3으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면서 우승을 확정 지었다.

이로써 옥천여중은 5년 만에 전국대회에서 정상에 우뚝 서게 되었다.

임휘석 감독은 "학생들의 소프트테니스에 대한 열정과 김기석 코치의 탁월한 지도력과 김정희 교장, 윤교현 교감의 전폭적인 지원과 지지가 있었기 때문에 이 같은 결과가 나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