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영민, 5인 이상 카페 모임… 방역수칙 위반 논란
노영민, 5인 이상 카페 모임… 방역수칙 위반 논란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1.03.25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노영민 전 비서실장과 이장섭 국회의원 등 더불어민주당 일행이 카페서 5인 이상 집단 모임을 한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

이들은 지난 24일 오후 1시께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 한 카페에서 만났다. 당시 인원은 15명 가량으로 전해졌다.

노 전 실장은 카페 모임 후 여의도 민주당 서울시당 사무실에서 열린 박영선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지지 선언식에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