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립도서관, 11일부터 '지역서점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 운영
음성군립도서관, 11일부터 '지역서점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 운영
  • 서인석 기자
  • 승인 2021.05.10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군립도서관(맹동혁신·삼성·감곡)이 11일부터 이용자가 원하는 신간도서를 지정된 지역 서점에서 직접 대출해 읽은 후 신청 도서관으로 반납할 수 있는 '지역서점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를 시작한다. 사진은 맹동혁신도서관 전경/ 음성군 제공
음성군립도서관(맹동혁신·삼성·감곡)이 11일부터 이용자가 원하는 신간도서를 지정된 지역 서점에서 직접 대출해 읽은 후 신청 도서관으로 반납할 수 있는 '지역서점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를 시작한다. 사진은 맹동혁신도서관 전경/ 음성군 제공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음성군립도서관(맹동혁신·삼성·감곡)이 11일부터 이용자가 원하는 신간도서를 지정된 지역 서점에서 직접 대출해 읽은 후 신청 도서관으로 반납할 수 있는 '지역서점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를 시작한다.

'지역서점 희망도서 바로대출' 서비스를 이용하면 신청 도서가 도서관을 경유하지 않고 지정된 지역 서점으로 바로 대출해 이용자는 더욱 빠르게 책을 받아볼 수 있다.

서비스는 음성군립도서관 회원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고, 음성군립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서비스가 제공되는 서점은 충북서림(음성읍), 한솔문고(금왕읍) 2개소다.

기존에 운영 중인 '희망도서 신청(도서관)' 서비스도 병행해 지속 운영되며, 이용자는 필요에 따라 선택해 원하는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채수찬 군 평생학습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군민들의 도서관 이용이 제한되고 있는 상황에서 조금이라도 빨리 신간도서를 군민에게 대출해드리고자 이 서비스를 실시하게 됐다"며 "서비스를 운영하면서 문제점과 개선사항 등을 파악해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