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활력(活力) 넘치는 지역경제 실현 시동
단양군, 활력(活力) 넘치는 지역경제 실현 시동
  • 정봉길 기자
  • 승인 2022.01.18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봉길 기자〕 단양군이 활력(活力) 넘치는 지역경제 실현을 위한 본격 시동에 나선다.

군은 서민경제 안정 기반 강화를 위한 소상공인 경영안정 및 골목상권 활성화를 최우선으로 다채로운 경제 지원책을 펼친다.

먼저 지역경제 선순환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는 지역화폐 할인액 10%를 유지하고, 판매 목표액은 지난해 대비 50% 증가한 100억 원으로 확대해 소비심리 회복에 총력을 다한다.

이어 소상공인 경영안정을 위한 정부·충북도 정책자금 이차보전(1억3천500만원/280명)에 더해 단양형 소상공인 이차보전금(8천만원/120명)을 지원해 영세 상인들의 자금 갈증에도 적극 대처할 계획이다.

전통시장의 활력 제고를 위한 육성책도 지속 추진한다.

올해는 단양구경시장 자생력 강화 프로젝트로 3억1천만 원을 투입해 구경당 제품 및 주력상품 온라인 입점 지원, 점포 공간 정비 및 문주 간판 설치 등을 지원한다.

또 도시재생 사업과 연계한 단양읍 중심상권 활성화의 일환으로 골목상권 육성을 위한 조례를 제정해 구도심 상권 활성화도 도모한다.

이외에도 단양구경시장 아케이드 물받이 보수, 공용화장실 시설개선, 매포전통시장 노후 전선 정비 공사 등 3억 원을 들여 시설 현대화 사업도 병행한다.

또 맞춤형 중소기업 육성 지원을 위해 경영안정자금 융자 추천 20억 원과 중소기업 이차보전금 2억 원을 지원해 향토기업의 원활한 경제활동을 돕는다.

군 관계자는 "지역경제 활력을 최우선 목표로 올해도 소상공인, 고용취약계층, 중소기업 등을 위한 다양한 경제 지원책을 추진하겠다"며 "장기화되는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는 지역 소상공인들이 웃음을 잃지 않도록 지역경제 활력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