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외국인근로자(E-9) 6천명 입국, 하반기 월 1만명 목표
6월 외국인근로자(E-9) 6천명 입국, 하반기 월 1만명 목표
  • 나인문 기자
  • 승인 2022.07.05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부터 하반기 고용허가서 발급 신청 개시
정부세종청사 내 고용노동부.
정부세종청사 내 고용노동부.

[중부매일 나인문 기자] 고용노동부가 코로나19로 지연됐던 외국인 근로자의 신속한 입국을 본격 추진하면서, 외국인근로자(E-9)가 속속 인천공항으로 입국하고 있다.

올들어 입국한 외국인근로자는 1월 2천671명, 2월 2천341명, 3월 3천813명, 4월 4천867명, 5월 5천308명, 6월 6천208명으로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이는 코로나 이전의 월평균 4천명 수준을 크게 상회하는 것으로, 7월에는 1만명 이상의 외국인근로자가 입국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용노동부는 중소기업 인력난을 감안해 외국인근로자를 빨리 입국시키기 위해 당초 3, 4분기로 나눠 발급하려던 고용허가서를 3분기에 일괄 발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6일부터 오는 21일까지 고용허가서 발급 신청서를 접수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외국인고용허가제시스템(EPS) 누리집(www.eps.go.kr)을 참조하면 된다.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은 "최근 구인난을 겪고 있는 현장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국토교통부, 법무부 등 관계부처와 협의해 항공편 증편, 비자 발급 기간 단축 등을 실시해 연말까지 외국인근로자 입국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