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엽·종범·찬호 WBC 올스타 선정
승엽·종범·찬호 WBC 올스타 선정
  • 중부매일
  • 승인 2006.03.21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지션별 최고 배출 이승엽 홈런·타점1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한국팀을 4강으로 이끄는데 일등 공신으로 활약한 이승엽(30.요미우리), 이종범(36.KIA), 박찬호(33.샌디에이고)가 WBC가 선정한 올스타팀에 뽑혔다.

이승엽은 21일(한국시간) 대회 결승전이 끝난 뒤 16명으로 구성된 미디어 패널이 선정한 '2006 WBC 올 토너먼트 팀'에서 최고 1루수에 등극했다. 이승엽은 타율 0.

333에 홈런 5개와 10타점을 올려 홈런과 타점 1위에 올랐다.

타율 0.400, 2루타 6개로 발군의 활약을 펼친 이종범은 켄 그리피 주니어(미국),스즈키 이치로(일본) 등과 함께 최고 외야수에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3세이브, 방어율 0으로 대회를 마감한 박찬호는 야델 마르티(쿠바.1승 2세이브),WBC 최우수선수 마쓰자카 다이스케(일본.3승 방어율 1.38) 등과 함께 세 명의 최고투수에 올랐다.

한편 최고 2루수는 율리에스키 구리엘(쿠바.타율 0.303, 2홈런), 3루수는 애드리언 벨트레(도미니카공화국. 타율 0.300, 4홈런)가 차지했다.

최고 유격수는 미국의 데릭 지터(타율 0.450)가 수상했다. 일본의 포수 사토자키 도모야(타율 0.409, 5타점)는 가장 맹활약한 포수에 선정됐다. 최고의 지명타자는 요안드리 가르로보(쿠바.타율 0.480, 4타점)가 영예를 안았다.

국가별로는 한국과 일본, 쿠바가 나란히 포지션별 최고 스타 3명씩을 배출, 이번 대회를 가장 알차게 준비했음을 증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