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인수 "민주당 제천시의회 비례대표 공천, 촛불정신 위배"
장인수 "민주당 제천시의회 비례대표 공천, 촛불정신 위배"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8.05.16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인수 민주당 제천시장 예비후보 / 뉴시스
장인수 민주당 중앙당 정책위원회 부의장 / 뉴시스

[중부매일 서병철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천시장 후보 경선에서 1차 컷오프 된 장인수 중앙당 정책위원회 부의장이 "제천시의회 비례대표가 촛불정신에 위배되는 공천으로, 마땅히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장 부의장은 16일 제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난 주말 발표된 민주당 제천시의회 비례대표는 기회는 공평하지 못했고, 과정은 공정하지 아니했으며 결과 또한 정의롭지 않은 공천으로, 마땅히 철회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제천시민들이 의아해 하고 민주당원들의 의사는 철저히 배제된 채 보이지 않은 손에 의하여 비민주적으로 밀실에서 결정된 비례대표는 이미 제천시민의 대의성과 대표성을 상실했다"고 맹 비난했다.

그는 "비례대표 공모자의 정견발표 등 제천시민과 제천 민주당원이 객관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공모자들의 지표를 공개하고 민주당원의 의사가 반영된 경선 절차에 의해 비례대표를 재 공천하라"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