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호 충주시의원 후보, 골목길 청소하며 지지 호소
박상호 충주시의원 후보, 골목길 청소하며 지지 호소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8.06.0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호 더불어민주당 충주시의원 후보가 골목길을 청소하고 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6·13 지방선거에서 충주시의회의원 선거 다 선거구(용산·호암직동·지현·달천단월)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박상호 후보가 이색 선거운동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박 후보는 선거운동 첫날부터 매일 선거운동원 전원이 쓰레기봉투와 집게를 들고 지역구 시내는 물론, 농촌마을 구석구석을 찾아다니며 쓰레기를 수거하고 명함을 배부하면서 색다른 방법으로 자신을 홍보하고 있다.

이를 본 주민들은 "처음 볼 때는 그저 보여주기식 퍼포먼스로만 생각했는데 하루도 빠짐 없이 꾸준히 청소에 나서는 것을 보니 진정성이 느껴진다"며 "주민의 심부름꾼이 되겠다는 시의원 후보로서 실제 봉사를 몸으로 실천하는 것 같아 좋게 보인다"고 호의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