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조직개편 단행…자치분권문화국 신설
세종시, 조직개편 단행…자치분권문화국 신설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8.06.21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시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시정 3기 각종현안을 적극 추진하기 위해 조직을 확대 개편한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21일 정례브리핑을 열어 "조직개편(안)은 ▶시민주권특별자치시 완성 ▶사회안전망 강화 ▶상생협력 균형발전 추진 ▶안정적 도시 기반 마련에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은 ▶세종형 자치분권 모델을 실현하고, 문화·체육 분야의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자치분권문화국을 신설 ▶자치분권을 실현하고 시민들의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자치분권과와 참여공동체과 설치 ▶자치경찰 TF를 신설하여 자치경찰제 시행에 대비 ▶문화체육과에 체육시설담당을 신설하여 생활체육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관리 기능을 강화한다는 것이다.

또 촘촘한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기존 행정복지국을 보건복지국으로 재편하고, 노인보건장애인과를 노인장애인과와 보건정책과로 나누어 노인·장애인의 복지 업무를 강화하고, 보건의료정책의 컨트롤타워 기능을 수행할 계획이다.

또한 신도시와 읍면지역 건설기능을 건설교통국으로 일원화하여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 청춘조치원과의 기능을 강화하여 청춘조치원 프로젝트시즌 2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세종형 도시재생사업을 면지역으로 확대한다.

주택과를 신설하여 행복청으로부터 이관되는 주택 인허가 업무를 담당하도록 하고, 공공건설사업소를 신설하여 읍면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시립도서관, 자치회관 건립 등을 차질 없이 진행한다.

이밖에 시민안전국의 안전 기능과 재난대응 기능을 분리하여 안전정책과와 재난관리과로 재편하였고, 재난관리과에서 재난대응 업무를 총괄하여 보다 전문화, 체계화된 예방·대응 활동을 수행한다.

시는 세종시 미래를 좌우할 중점과제를 담당하는 미래전략담당관을 신설하여 스마트시티사업, 軍비행장 이전 및 균형발전정책 등을 추진하고, 청년일자리 지원 등 청년정책 전반을 추진하도록 일자리정책과에 청년정책담당을 신설한다.

안전한 먹거리 공급과 도농형 스마트 근교 농업을 위해 친환경농산담당과 원예담당을 신설한다.

한편 조직개편(안)은 새로 구성되는 시의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8월중 시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