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시내버스 전국 호환교통카드 다 된다
대전 시내버스 전국 호환교통카드 다 된다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8.07.19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시는 교통카드시스템을 최신기종으로 교체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부터 교통카드시스템 고도화사업을 추진해 최근 모든 시내버스의 교통카드 단말기를 최신기종으로 교체하거나 추가설치했다.

시는 기존에 1~2개 설치돼 있던 하차단말기를 전 차량에 2개씩 설치해 하차시간을 단축시켰다. 또 버스도착알림 서비스는 현재 불안정한 기존의 구형 통신망을 LTE통신방식으로 바꿔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도록 개선했다.

그동안 전국적으로 호환되는 교통카드 5종(티머니·한페이·레일플러스·캐시비·원패스) 가운데 대전에서 사용이 불가능했던 2종(부산시의 캐시비, 대구시의 원패스)에 대해서도 호환이 가능토록 했다.

시 이병응 버스정책과장은 "선진 교통카드시스템 구축을 통해 처리속도는 빨라지고, 정보오류는 줄어들게돼 버스이용이 더욱 편리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