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완주 의원 "내년 정부 예산안 천안지역 주요 국비사업 반영"
박완주 의원 "내년 정부 예산안 천안지역 주요 국비사업 반영"
  • 송문용 기자
  • 승인 2018.09.02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OC 등 9개 부처 59개 사업 예산 2천606억원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 /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 / 뉴시스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 2019년 정부 예산안에 천안지역 주요 국비지원 사업이 대거 포함됐다.

더불어민주당 박완주 의원(천안 을)은 2019년 정부 예산안에 천안지역 주요 현안사업 2천606억원이 9개 부처 59개 사업에 걸쳐 반영됐다고 밝혔다. 천안시와 충남도가 요구했던 4천735억원 대비 55.04%에 해당하는 액수다.

부처별 예산 반영액을 살펴보면 국토부가 1천788억3천만원으로 가장 많았고, 뒤를 이어 환경부 480억9천만원, 산업통상자원부 117억원, 중소기업벤처부 93억2천만원, 산림청 45억8천만원, 행정안전부 35억원, 농림축산식품부 29억3천만원, 문화체육관광부 21억1천만원, 농촌진흥청 5억3천만원 순인 것으로 파악됐다.

국토부 주요 SOC 사업으로는 ▶천안~당진 고속도로 1천418억원(도로공사 예산포함) ▶서북~성거연결도로 215억원을 포함해 ▶직산~부성 국도1호선, 입장~진천 국도34호선, 성환~입장 국지도 70호선은 본격적인 사업추진을 위한 설계비가 반영됐다.

한편 이번 정부 예산안에는 직산사거리 입체화 사업, 장재천 하천정비사업, 백석 자연재해위험 개선지구 정비사업, 불당지구우수저류 시설 설치 사업 등 향후 예산이 확정되는 총액사업 13건이 포함되어 있어, 국비 확보액은 추가로 더 확대될 전망이다.

박완주 의원은 "천안지역 국비지원 사업 예산 반영을 위해 올해 상반기부터 정부 부처, 특히 기획재정부를 직접 방문해 사업필요성을 설득해왔다"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선임된 만큼, 이번 정부 예산안에 반영되지 않은 사업들은 향후 국회에서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