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밋업(Meet-up) 정례화 사업 가속도
대전시, 밋업(Meet-up) 정례화 사업 가속도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8.09.12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 / 대전시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시는 기술 창업 확산을 위한 네트워킹 플랫폼인 밋업(Meet-up)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오는 13일 오후 유성구 봉명동의 한 카페에서 '제1회 대전 스타트업 패밀리데이' 행사를 개최한다.

밋업(Meet-up)정례화 사업 하나로 열리는 이날 행사에는 창업보육센터에서 활동 중인 100여개의 스타트업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행사에선 스타트업 대표들의 프로필 사진을 촬영해주는 이벤트를 시작으로 이센틱(Eathentic)의 타드 샘플(Todd Sample) 대표이사가 '성공하는 CEO 스타일링'에 대해 특강한다.

이어 창업지원기관 등이 성장 단계나 산업 분야가 다른 스타트업들과의 만남을 주선해 비즈니스 모델을 점검한다. 또 협업할 수 있는 기회를 모색하는 시간도 주어진다.

오는 19일에는 유성구 골프존 조이마루에서 '제1회 대전벤처스타 데모데이'도 열린다.

이날은 대전지역 우수 기술기반 스타트업들이 국내 투자자를 초청한 가운데 기업설명회, 제품시연, 투자·비즈상담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여기에 ㈜와이젯, 유메인㈜ 등 8개의 우수한 기술기반 창업기업의 투자 설명회가 펼쳐진다.

한선희 과학경제국장은 "패밀리데이, 데모데이 등 지역 혁신창업 네트워크 지원사업을 통해 우리지역에 역동적인 창업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