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으로 행복한 세상' 솔라페스티벌 13일 개막
'태양광으로 행복한 세상' 솔라페스티벌 13일 개막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8.09.12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혁신도시 친환경에너지타운서
전시·체험·공연·특별행사 등 진행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2018 솔라페스티벌’이 13일 진천군 덕산면 충북혁신도시내 친환경에너지타운 일원에서 개막한다.

오는 15일까지 3일간 ‘태양광으로 행복한 세상’이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대한민국의 미래 신성장 동력인 태양광산업의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충북도와 진천군이 공동 주최한다.

올해 7회째인 솔라페스티벌은 전시행사, 특별행사, 체험행사, 공연행사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된다.

전시 행사는 태양광산업의 중심지로 입지를 다진 충북과 진천의 태양광산업 발전상과 미래 비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홍보관’, 태양광 발전 원리 이해를 돕는 ‘태양관’, 최신 태양광 기술과 다양한 태양광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기업관’, 에너지 분야 연구기관 자문기관 대학 등이 참여한 ‘학연관’으로 구성된다.

특별 행사로 태양광모듈 설계 및 제작, 태양광 발전 시공 능력을 겨루는 ‘솔라기능경기대회’, 태양광 모형 자동차를 제작하고 주행 능력을 겨루는 ‘태양광 모형 자동차 경주대회’, 실 생활에 응용 가능한 아이디어 제품 및 학술적 아이디어를 공모하는 ‘솔라 생활공감 아이디어 공모전’, ‘솔라그림 그리기대회’, 한국태양에너지학회와 태양광융복합지식연구회 등 태양광 관련 단체와 기관이 참여하는 학술행사가 열린다.

축제 기간 에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체험 및 공연 행사가 치러진다.

주요 체험 프로그램은 태양광 자동차 풍차 선풍기, 랜턴 등을 직접 만들고 작동해보는 ’만들기 체험’, 자가발전 기차 자전거 VR라이더 등 발전 원리를 직접 체험하는 ‘경험 체험’ 등이다.

또 진천군 어린이 합창단, 아카펠라, 어린이 치어리딩, K POP 댄스 등 다양한 축하 공연이 펼쳐져 분위기를 띄운다.

시군의 날에는 태양광특구로 지정된 청주, 충주, 증평, 진천, 음성, 괴산 등 6개 시군이 지역 특산품 판매장을 운영하고 지역 대표 공연을 무대에 올린다.

진천군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생산, 연구, 소비, 재활용, 교육으로 이어지는 태양광산업 자원순환모델을 구축하고 신재생에너지 보급 정책을 펼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진천군은 지난해 솔라페스티벌을 첫 개최하고 태양광산업 클러스터 구축 등 태양광 중심도시를 대내외에 선포했다”며 “축제에 참여하면 충북혁신도시와 충북이 대한민국 태양광산업의 중심으로 부상하고 있는 모습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