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화학공장서 유해가스 누출… 5명 병원 이송
청주 화학공장서 유해가스 누출… 5명 병원 이송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8.11.08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당국, 메틸렌 클로라이드 20L 누출
옥산의 한 화학 공장에서 유해 물질 가스가 누출돼 공장의 출입을 막고 있다. / 청주서부소방서 제공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8일 낮 12시 1분께 청주시 흥덕구 옥산면의 한 화학소재 제조 공장에서 유해 물질이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누출된 가스를 마신 공장 근로자 5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소방에 따르면 휘발성 물질인 메틸렌 클로라이드 20L가 누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가스 누출경위 등을 파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