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1일 '단양강 잔도 걷기'
내달 1일 '단양강 잔도 걷기'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8.11.13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금정공원에서 3.2㎞ 구간에서
단양강과 소백산 자연경관 어우러져
단양호반을 따라 조성된 느림보길 5코스에서 내달 1일 '단양강 잔도 걷기'행사가 열린다. 관광객들이 단양강 잔도를 걷는 모습/단양군 제공
단양호반을 따라 조성된 느림보길 5코스에서 내달 1일 '단양강 잔도 걷기'행사가 열린다. 관광객들이 단양강 잔도를 걷는 모습/단양군 제공

[중부매일 서병철 기자] 단양호반을 따라 조성된 느림보길 5코스에서 내달 1일 '단양강 잔도 걷기'행사가 열린다.

군에 따르면 단양읍청년회 주관으로 치러지는 이날 행사는 느림보길 중 한 구간인 제5코스 수양개역사문화길 주변의 단양강 잔도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이날 오전 10시 참가자들은 소금정공원을 출발해 단양강 잔도에 이르는 3.2㎞ 구간을 걷게 된다.

SNS 포토존을 비롯해 경품, 기념품, 농특산물 시식, 옛날먹거리 시골장터 등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돼 행사의 재미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단양강 잔도는 단양읍 상진리(상진대교)에서 강변을 따라 적성면 애곡리(만천하스카이워크)를 잇는 길이 1천200m, 폭 2m로 조성됐다.

이 중 800m 구간은 강과 맞닿은 20여m 암벽 위에 설치돼 강물 위에 있는 환상과 함께 걸을 때마다 짜릿한 스릴과 재미를 온몸으로 느낄 수 있다.

단양강과 소백산이 빚어낸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데다 다양한 체험시설도 갖춰져 탐방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인근에 만천하스카이워크, 수양개 빛 터널, 선사유물전시관 등 볼거리도 산재해 체험과 휴식도 취할 수 있다.

단양호반을 따라 조성된 느림보길과도 연결돼 트래킹 코스로 인기를 끌고 있다.

단양느림보길은 느림보강 물길과 느림보유람길, 소백산자락길로 구성됐다.

단양호반을 따라 15.9km에 걸쳐 만들어진 느림보강 물길은 1코스 삼봉길과 2코스 석문길, 3코스 금굴길, 4코스 상상의 거리, 5코스 수양개역사문화길로 구분됐다.

36.6㎞ 순환코스로 설치된 느림보 유람길은 1구간 선암골 생태유람길 2구간 방곡고개넘어길, 3구간 사인암 숲소리길, 4구간 대강농촌풍경길로 각각 이름을 붙였다.

73㎞에 이르는 소백산자락길은 3자락 죽령옛길과 4자락 가리점마을옛길, 5자락 황금구만냥길, 6자락 온달평강 로맨스길, 7자락 십승지 의풍옛길 등 총 5코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