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지원
예산군,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지원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8.12.1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예산군은 내년 2월까지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을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기간을 운영한다.

중점 발굴대상은 컨테이너·비닐하우스와 같은 비정형 주거시설에 거주하는 주거취약계층과 도시가스·전기·수도요금 등 공공요금 장기체납가구, 그밖에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 소외계층이다.

발굴된 대상자에게는 기초생활보장(맞춤형급여), 긴급지원 등 공적지원을 먼저 연계하고 공적지원이 어려운 경우 민간자원연계를 통해 대상자의 욕구와 위기상황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더불어 노인·장애인 등 고위험 1인 가구와 읍면 인적자원과의 1:1 매칭사업인 '안심콜 사업'을 통해 고위험가구의 혹한기 대비 안부확인 및 가정방문을 실시하고 새로 위촉된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의 활동을 통해 복지위기가구 발굴에도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우리 주변에 어려움을 겪고 있거나 복지지원이 필요한 이웃이 있을 경우 주민복지과 행복키움팀 또는 읍면 맞춤형복지팀으로 연락달라"며 "어려움에 처한 소외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주변 이웃에게 세심한 관심을 기울여 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