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조치원 시민운동장 2020년 하반기 준공
세종시, 조치원 시민운동장 2020년 하반기 준공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8.12.13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형 체육센터 등 공공체육시설 조성 순조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추진하고 있는 공공체육시설 조성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시민운동장은 조치원 신흥리 일원 10만900㎡(약 3만평) 부지에 408억원을 투입하여 2020년까지 주경기장과 보조경기장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주경기장(400m정규트랙 8레인, 스탠드 1천500석, 천연잔디), 보조경기장(105m×68m / 인조잔디), 보조트랙(140m 6레인)을 갖춘 제3종 육상경기장으로 육상대회를 치를 수 있게 된다고 13일 밝혔다.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는 4-1 생활권 반곡동 삼성천 인근 부지 6천500㎡에 연면적 4천946㎡(지상 3층) 규모로 230억원을 투입하여 2020년까지 건립하고, 다목적체육관(20m×40m), 수영장(4레인), 사무실 등을 갖추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이용하게 된다.

지난해 11월 설계용역을 발주하고, 토지매입·건축허가·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예비인증 등을 거쳤으며 지난달 설계용역을 완료했다.

세종시민운동장과 장애인형국민체육센터는 12월 중으로 조달청에 사업 발주를 의뢰하여, 내년 2월에 착공한 뒤 2020년 하반기 준공할 계획으로 내년에는 시설 운영을 위한 조례를 개정하는 등 체계적인 체육시설 관리시스템을 마련한다.

특히 시는 내년에 시청 인근 금강 2단계 스포츠공원(연기면 세종리 29-111번지 일원)과 미호천 체육공원 조성을 본격 추진하고, 빙상장과 야외수영장 설치를 위한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조사를 실시하는 등 시민이 원하는 다양한 생활체육시설을 확충하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세종시민운동장과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가 조성되면 시민들에게 보다 많은 체육활동 공간을 제공하고, 각종 대회 유치와 대규모 공연행사도 가능하다"며 "사업 추진 과정에서 시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