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인터뷰 -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 이규영 기자
  • 승인 2019.01.10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원 수 확대 5대 경제단체 진입할 것"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중부매일 이규영 기자]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여경협) 신임회장이 10일 회원 수 확대를 통해 5대 경제단체로 진입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정 회장은 이날 여의도 한 식당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신임 회장으로서의 소감 및 향후 정책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정 회장은 여경협 3대 경영방침으로 투명·화합·혁신 경영을 제시하고 5가지 중점 추진 과제 중 하나로 5대 경제단체 진입을 들었다.

그는 "현재 2천538명인 회원 수를 5천명으로 늘려 위상을 강화하고, 전체 구성원의 자긍심과 일체감을 고취하겠다"고 약속했다. 여성 기업 확인서 발급기업 3만1천106개 중 회원사는 8%에 불과하므로 회원 2배 확대는 충분히 가능하다는 입장이다.

정 회장은 금융, 컨설팅, 홍보 마케팅 등 전문 기능을 보완해 회원 서비스를 대폭 강화할 방침이다. 정 회장은 "회원서비스 지원팀을 신설하고, 실질적이고 다양한 서비스를 발굴해 제공할 것"이라며 "특히, 금융, 컨설팅, 홍보, 마케팅 등 전문분야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여성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자금·투자유치, 일자리 창출, 판로확대 등을 3대 사업으로 정했다.

그는 현재 74억원 규모의 국고 사업 규모를 신규 사업 발굴 등으로 100억원으로 확대하고, 여성기업연구소를 설립해 정부에 정책을 제안, 여성 기업 전용 소통 채널을 개설하겠다고 밝혔다.

정 회장은 지난달 여경협 회장으로 추대돼 이달 1일 3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공식 취임일은 오는 29일이다.

그는 1990년 7월 청주에서 국내 세탁업 최초 벤처기업인 ㈜우정크리닝을 창업했으며, 여경협 충북지회 1·2대 지회장, 한국무역보험공사 상임감사, 제19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