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교원 명예퇴직 신청자 급증
대전 교원 명예퇴직 신청자 급증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1.16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올해 대전지역에서 명예퇴직을 신청한 교원이 증가했다.

대전시교육청에 따르면 내달말 명예퇴직 신청 교원은 지난해보다 14% 증가한 114명으로 조사됐다.

학교별로는 공립초등학교 25명, 공립중학교 31명, 공립고교 13명, 사립중학교 7명, 사립고교 37명, 사립특수학교 1명이다.

명예퇴직 신청자는 지난 2015년 이후 감소하다가 지난해부터 다시 증가하고 있다. 2015년 378명에서 2016년 128명, 2017년 70명으로 감소 추세를 보였으나 지난해 100명으로 늘어났다.

명예퇴직 신청자 증가는 전국적인 현상으로 건강관리 및 변화하는 교육환경에 대한 부담감, 교권 약화에 따른 자존감 하락 등이 주요인으로 알려졌다.

시교육청 이해용 중등교육과장은 "신규 교원 채용 기회 확대, 조직의 신진대사 촉진 등을 위해 명퇴 희망자를 적극 수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