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봄철 가로수 정비 실시
대전시, 봄철 가로수 정비 실시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2.2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봄철 가로수 정비로 시민들의 통행 안전성 확보에 나선다. / 대전시
대전시는 봄철 가로수 정비로 시민들의 통행 안전성 확보에 나선다. / 대전시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시는 봄철 가로수 정비를 실시해 시민들의 통행 안전성을 확보키로 했다.

시는 인도 가로수의 대형화와 뿌리 돌출로 인한 요철이 심한 보도블록을 정비하고 은행나무 가지치기작업에 나서기로 했다.

시는 이번 작업으로 교통약자인 장애인, 노인, 아이들의 통행 안정성을 확보하고, 은행 열매로 인한 악취발생을 예방해 시민 생활불편을 개선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고압전선 접촉목, 도로변 교통 위험목, 건축물 인접 피해목 등의 가로수의 가지치기도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5개구 320개 노선의 버즘나무 등 18종 2만5180주에 대한 가지치기를 실시해 아름다운 가로수 길로 정비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새잎이 돋기 전에 작업을 마무리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아름다운 가로수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작업 구간 내 주·정차를 삼가해 주시고 원활한 작업이 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410개 노선 1144㎞에 14만여 주 가로수를 식재·관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