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스마트시티통합플랫폼기반구축 완료보고회
청주시스마트시티통합플랫폼기반구축 완료보고회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2.20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안전 5대 연계서비스' 3월 시행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시가 20일 오후 4시 청원구청 상황실에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 5대 시민안전서비스 구축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완료보고회는 스마트도시협회와 유관기관(112·119) 및 관심 있는 다른 지자체 공무원들의 큰 관심을 받으며 성공적으로 열렸다.

이번 완료보고회에서는 시스템 구축 상황을 보고하고, 청주시 CCTV통합관제센터에서 구축이 완료된 통합플랫폼과 시민안전 5대 연계서비스 등을 시연했다. 시민안전 5대 연계 서비스는 ▶112센터 긴급영상 지원 ▶112긴급출동 지원 ▶119긴급출동 지원 ▶긴급재난상황 지원 ▶사회적 약자 지원 등이다.

시민안전 5대 연계서비스는 청주시 전역에 설치된 CCTV를 활용해 각종 범죄, 재난, 구조 등의 긴급 상황 발생 시 CCTV영상을 112·119·청주시 재난상황실 등에 실시간으로 제공해 골든타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시는 지난해 국토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12억 원(국비 6억,시비 6억)의 예산을 확보하고, 지난 1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및 시민안전 5대연계서비스 구축을 완료했다.

시는 2월 시범운영을 거쳐 오는 3월부터 본격적인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김항섭 청주시 부시장은 "스마트시티통합플랫폼 구축사업을 기반으로 향후 민간보안 및 공공안전 지원서비스, 독거노인 돌보미서비스 등 시민안전서비스를 확충하고 재난안전분야에도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