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논 타작물 지원사업 추진
청양군, 논 타작물 지원사업 추진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9.02.23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8일까지 농지 소재 읍면서 신청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 청양군이 쌀 공급과잉 문제 해결을 위해 정부가 추진하는 '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홍보에 나섰다.

타작물 지원사업은 논에 벼 대신 다른 작물을 재배하거나 휴경할 경우 ㏊당 조사료 430만원, 콩류 325만원, 일반작물 340만원, 휴경 280만원 규모의 보조금을 지급한다.

지난해보다 콩류 45만원, 조사료 30만원이 인상됐다.

특히 논 타작물 전환 후에도 쌀 고정직불금은 계속 지급된다.

지난해 사업 참여 농지는 물론 벼를 재배한 농업인 누구나 신규 신청이 가능하며, 휴경 신청 농업인은 최근 3년 중 1년 이상 경작사실이 확인된 경우에 한해 참여할 수 있다.

수확기 공급과잉이 우려되는 무, 배추, 고추, 대파 품목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며 휴경 농업인은 휴경으로 인해 농지면적 1천㎡ 미만을 경작할 경우 직불금 지급대상에서 제외될 수 있다.

군은 논 타작물 재배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해 농업인들이 논을 밭으로 만들 경우 물꼬 정비, 경사 조성, 관수시설 등 기반정비를 돕고 파종기, 정식기, 수확기, 선별기, 방제기 등 농기계를 지원하기로 했다.

신청 기간은 6월 28일까지이며 농지가 소재한 읍면에 신청하면 된다.

김준기/청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