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업무협약 및 발대식
충주시,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업무협약 및 발대식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3.19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센터장 안기숙)는 19일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사업'추진을 위해 충주시니어클럽(관장 김익회)과 업무협약을 맺고 발대식을 가졌다.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사업'은 치매서비스 사각지대에 있는 고령의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치매 안전망 확충과 치매 환자 발굴 및 인지기능 강화를 위해 고위험군 노인들의 맞춤형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시 치매안심센터는 충주시니어클럽의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 50명을 대상으로 치매기본교육 및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해 기억지키미로 양성한 후 치매예방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기억지키미는 홀몸노인 가정을 직접 방문해 월 10회 1대 1 맞춤형 치매선별검사와 치매예방체조 및 인지 워크북 활동 등을 시행할 예정이다.

방문검사결과 도움이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에는 치매안심센터와 연계해 관리할 계획이다.

기타 치매관련 자세한 사항은 충주시 치매안심센터(043-850-1790~6)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