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근리사건 7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구성
노근리사건 7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구성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3.19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근리사건7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가 지난 18일 오후 군청 상황실에서 위원 9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 영동군
노근리사건7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가 지난 18일 오후 군청 상황실에서 위원 9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 / 영동군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에서 노근리사건70주년 기념사업 추진을 위한 위원회가 구성돼 새출발을 알렸다.

노근리사건7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가 지난 18일 오후 군청 상황실에서 위촉위원 9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하는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 위원회는 박세복 영동군수를 비롯해 당연직 10명, 위촉직 9명 등 체계적 사업추진을 위해 각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총19명의 위원들로 진용을 갖췄다.

이날 기념사업 추진위원회는 위원 위촉과 함께 기본계획 등에 대해 논의 했으며, 2020년도까지 기념사업의 전반에 대한 주요 정책을 결정할 계획이다.

추모식, 글로벌평화포럼 등 총15개 기념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추진위원회 위원장을 맡은 박세복 군수는 "한국전쟁 당시 노근리 쌍굴다리에서 미군에 의해 희생당한 희생자 및 유족들을 위로하고 명예를 회복하기 위한 노근리사건70주년 기념행사가 성공적으로 추진되고, 영동군이 세계적인 인권과 평화의 메카로 자리메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