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대, 도내 대학 첫 스키부 창단
서원대, 도내 대학 첫 스키부 창단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9.04.0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명규·오현주 영입… 매년 2명씩 선수 확보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서원대학교가 도내 대학 최초로 스키부를 창단했다.

서원대 2일 청주 아모르아트컨벤션에서 스키부 창단식을 가졌다.

이날 창단식에는 손석민 총장과 한창섭 충북도 행정부지사의 격려사, 박재홍 대한스키협회 수석부회장, 차태환 충북스키협회장 등 내외 귀빈이 참석해 축하했다.

충북회체육회는 이 자리에서 창단 지원금 3천만원을, 충북스키협회는 후원금 8천만원을 전달했다.

서원대 스키부는 고교팀과 연계한 도내 최초 대학 스키부로, 2019학년도 신입학 수시 전형으로 강명규, 오현주 선수를 영입했으며, 매년 2명의 선수를 확보할 예정이다.

감독은 서원대 체육교육과 이승희 교수가, 코치는 스키 국가대표 선수와 코치를 역임한 이기현 씨가 맡아 선수를 지도한다.

손석민 총장은 "충북과 대한민국을 빛낼 수 있는 최고의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원대는 양궁부, 복싱부에 이어 스키부 창단으로 총 3개 종목의 운동선수를 육성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