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장사' 울산 동구청 정경진 선수 등극
'백두장사' 울산 동구청 정경진 선수 등극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4.08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전국 음성장사씨름대회 '성료'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지난 3∼7일까지 5일간 음성체육관에서 열린 '2019 전국 음성장사씨름대회'가 지난 7일 백두장사 결정전을 끝으로 성황리에 종료됐다.

대한씨름협회(회장 박팔용)가 주최하고 음성군체육회와 음성군씨름협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태백급(80kg 이하), 금강급(90kg 이하), 한라급(105kg 이하), 백두급(140kg 이하) 등 4체급 19팀 3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모래판의 주인공을 가리는 무대를 펼쳤다.

대회 결과, 둘째 날에 있었던 태백장사 타이틀은 부상 투혼을 발휘한 의성군청 윤필재 선수가 가져갔다.

금강장사는 영암군민속씨름단 소속 최정만 선수가, 한라장사에는 구미시청 이승욱 선수가 가졌다.

특히 이번 대회 가장 높은 체급인 백두장사에는 울산 동구청 정경진 선수가 각각 등극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대회를 마무리하는 자리에서 "5일간의 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많은 군민께서 경기장을 찾아주시고, 선수들에게 아낌없는 응원의 박수를 보내주시어 대회를 성공적으로 끝마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행복한 음성군을 만들고 체육 활성화를 위해 더욱더 열심히 뛰어 가겠다"는 말을 전하며 대회장을 찾아준 관중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2019년 첫 전국 규모 대회를 개최한 음성체육관에는 대회 첫째 날 350명의 관중 수를 시작으로, 개회식과 태백장사 결정전이 진행된 둘째 날에는 1천100명이, 백두장사 결정전이 펼쳐진 대회 마지막 날에는 1천300명의 관중이 대회장을 찾는 등 대회 기간 총 4천190명의 관람객이 운집해 그 어느 대회 때보다 풍성하고 성공적인 대회로 평가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