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대 간호학과 나이팅게일 선서식
충청대 간호학과 나이팅게일 선서식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9.04.12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대학교 간호학과 3학년 학생 116명이 12일 대학 컨벤션센터에서 제8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을 거행하고 하고 있다.고 / 충청대학교 제공
충청대학교 간호학과 3학년 학생 116명이 12일 대학 컨벤션센터에서 제8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을 거행하고 하고 있다.고 / 충청대학교 제공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충청대학교 간호학과는 12일 대학 컨벤션센터에서 제8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을 가졌다. 이날 나이팅게일 선서를 한 학생은 3학년 116명이다.

나이팅게일 선서식은 임상현장 실습에 첫 발을 내딛는 3학년 학생들이 나이팅게일의 숭고한 간호정신을 이어 받아 생명존중과 인류 건강에 대한 전문 간호사로서의 책임을 다짐하는 자리다.

촛불을 든 학생들은 교수와 학생, 학부모 등이 지켜보는 가운데 간호는 직업이 아니라 사명이라는 나이팅게일의 이념을 마음에 담아 간호전문직에 최선을 다하고 사람들의 안녕을 위하 헌신하겠다는 선서문을 낭독했다.

특히 이날 선서식에서는 오경나 총장이 아버지에게 간을 이식해주며 나이팅게일의 정신을 실천한 3학년 이은비 학생에게 표창장과 장학금을 전달했다. 선물과 장학금 증정식에 이어 전공동아리 축하공연도 펼쳐졌다.

이자옥 학과장은 "학생들에게 점화된 촛불은 고통 받는 환자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불어넣어 주었던 나이팅게일의 간호정신을 되새기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임상현장 실습에 첫 발을 내딛는 학생들에게 나이팅게일의 정신을 일깨워주기 위해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2010년 개설된 충청대학교 간호학과는 다음해인 2011년 충북최초로 4년제 간호학과 지정 인증평가를 통과했으며 지난 2015년 간호교육인증평가에서 5년 인증을 받는 등 지역의 대표 간호학과로 성장했다.

간호학과는 제1회 나이팅게일 선서식부터 축하 화환대신 쌀을 기증받아 지역 사회복지시설에 기증하고 있다. 올해 기증받은 쌀은 미혼모 지원시설인 '청주 새생명 지원센터'에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