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생활체육동호인, 충주에 총 집결
전국 생활체육동호인, 충주에 총 집결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4.23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충북서 열전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전국의 생활체육동호인들이 충북 충주에 총 집결한다.

23일 충북도에 따르면 올해 19회째를 맞는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이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충주를 중심으로 도내 일원 60개 경기장에서 일제히 열린다.

충북도와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충북도체육회와 대한체육회 회원종목단체가 주관하는 등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이번 대축전에는 전국 생활체육동호인 2만여명이 참가해 43종목에 걸쳐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선 보일 예정이다.

특히 2019 전국생활체육대축전 개회식은 생활체육인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26일 금요일 오후 5시 충주종합운동장에서 개최 예정이다. 개회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전국 17개 시·도 지사, 선수 및 임원, 자원봉사자, 시민 등 1만2천여명이 참여하고, 일본 선수단 170여명도 함께한다.

관심을 모으는 개회식 공식행사는 여는 마당, 공식행사, 축제의 마당 순으로 진행되며, 여는 마당은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시범단 공연을 시작으로 충북지역 색소폰과 실버합창단 동호회원들의 공연, 생활체육대축전의 경기종목인 에어로빅, 실버스포츠 댄스 공연 등을 통해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공식행사는 귀빈입장, 개식통고, 선수단 입장, 국민의례, 개회선언, 환영사, 대회기 게양, 개회사, 축사, 동호인 다짐 순으로 진행된다.

축제의 마당은 '강호축의 중심, 강호대륙으로 뻗아나가는 충청북도'를 형상화한 주제공연을 통해 충북의 미래비전을 제시하고, 비보이 공연과 충주시립택견단의 택견시범, 인기가수 코요태 공연과 화려한 멀티미디어 불꽃쇼도 함께 선보인다.

또 개회식 외부행사장에서는 지역예술단 공연, 주민참여 경연대회, 버스킹 등 문화이벤트와 각종 스포츠 체험관과 포토존, 도·시군 관광 및 특산품, 중소기업제품 홍보관도 설치해 관람객들에게 볼거리, 즐길거리를 다채롭게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대축전은 28일 오후 4시 충주시장애인형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리는 폐회식을 끝으로 마무리되며, 폐회식에서 내년도 개최지인 전북도로 대회기가 이양된다. / 김성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