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충북도당 "주민 원치 않는 청주 재개발정비구역 해제하라"
정의당 충북도당 "주민 원치 않는 청주 재개발정비구역 해제하라"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4.2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정의당 충북도당은 24일 "청주시장은 주민이 원하지 않고 사업성이 없는 주택재개발건축사업을 직권해제하라"고 촉구했다.

충북도당은 이날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동산 거품이 빠지고 수요가 없어지면서 사업성이 없는 재개발구역의 원주민들만 수십 년째 고통 속에서 살아가고 있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이어 "시는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하기는커녕 외면하고 방치했다"며 "시와 시장은 지역 주택재개발 사업 구역에 대한 전면 실태조사에 나서라"고 요구했다.

충북도당은 "청주시 정비구역해제실무위원회와 도시계획위원회의 투명성과 민주성을 강화하라"며 "정비구역해제기준 전면 재검토와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조례 개정에 나서라"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