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 성료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 성료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4.28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시와 교육사령부가 26,27일 벌인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이 성료됐다.

올해 첫 개최된 '자운대 민.군 화합 페스티벌'은 교육사령부 등 18개 부대가 자리한 국방도시 특성을 살려 대전을 알리는 밀리터리(military) 축제다.

첫 행사임에도 일본, 홍콩 등 해외 팬들과 전국 각지에서 7만 명 이상이 찾아 대전의 대표 군 문화 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첫날, 26일 오후 자운대 주도로 축하 개막식에서는 육군 군악대 진군의 북소리 연주로 시작해, 응답하라 1988 고경표 상병, 하이라이트의 윤두준 일병의 사회로 분위기를 돋았다.

이어 빅뱅의 대성, 태양 상병, 2PM의 준케이 상병, 장우영 일병, 슈퍼스타 K 출신의 이건율, G쏘울 김지현 상병, 걸그룹 플로어스 등의 공연으로 열기를 더했다.

또 행사기간 중에는 전차와 장갑차 탑승, 드론소개 및 전시, 헌병 MC 시승식, 군견운영 시범 및 분양, 개인화기 분해 및 결합, 모의사격 훈련인 과학화훈련 체험, PX물품판매 등 시민들이 체험 할 수 있는 군문화 부스가 인기를 끌었다.

군대를 다녀온 현역 장병 출신들에게는 향수를, 군 문화를 알고 싶은 남녀노소에게는 색다른 즐길거리를 제공하는 축제의 장이 됐다.

시 이강혁 시민안전실장은 "민.관.군이 함께하는 융합형 테마 축제에 차별화된 콘텐츠와 안전, 위생, 교통, 편의시설 등에 힘을 모아준 대전시 관계자와 교육사령부 등 자운대 전 군부대와 지역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대전시 민.군이 소통과 화합하는 명품 축제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