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종이팩 분리수거 전면 실시
세종시, 종이팩 분리수거 전면 실시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5.08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동사무소에 전용수거함 비치 등 추진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가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수립된 재활용 활성화 대책의 일환으로 종이팩 분리수거를 전면 실시한다.

시는 우리나라의 1인당 쓰레기 발생량이 전 세계에서 상위권을 차지함에 따라 쓰레기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재활용 활성화 대책을 수립, 추진한다.

이에 따라 시는 재활용 가치 및 효과가 높은 종이팩의 수거율을 높이고자 5월부터 종이팩 분리수거를 전면 실시한다.

종이팩은 비닐코팅이 돼 있어 일반폐지와 함께 배출하면 2차 폐기물로 분류되며, 일반폐지와 분리배출 해야만 재활용이 가능해진다.

시는 이번 종이팩 분리수거 전면 실시와 함께 ▶공동주택 재활용품 경진대회 개최 ▶종이팩 상시 수거팀 신설 배치 등을 추진한다.

이외에 ▶생활자원회수센터내 종이팩 전용 회수대 신설 ▶읍·면·동사무소에 종이팩 무인 수거함 설치 ▶종이팩 분리수거 홍보물 제작 배포 등을 실시하고 있다.

시는 이번 전면 추진과 동시에 주민들이 손쉽게 종이팩을 배출할 수 있도록 세종YMCA와 협력해 유통매장 내 사물인터넷(IoT) 종이팩 수거함을 유치·설치할 예정이다.

정찬희 자원순환과장은 "200㎖ 100개에 해당하는 종이팩 1㎏은 천연펄프로 재활용할 경우 두루마리 화장지 50m 1롤로 활용할 수 있으며, 종이팩 1톤은 20년생 나무 20그루를 대체하는 효과가 있다"면서 종이팩 분리배출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