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하우시스 인조대리석, 프랑스 건축물 외장 인증 획득
LG하우시스 인조대리석, 프랑스 건축물 외장 인증 획득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5.09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LG하우시스의 인조대리석이 국내 업계 최초로 '프랑스 건축물 외장 인증(CSTB)'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인조대리석은 주방·욕실 등의 실내 공간부터 건물 외관에까지 사용되는 건축물 내외장재다.

'프랑스 건축물 외장 인증(CSTB)'은 건축물 외장 자재가 갖춰야 할 풍압· 방화·지진·외부충격·내구성 등 제품 자체 성능뿐만 아니라 가공 및 시공법까지 총 25개 이상의 항목을 약 2년에 걸쳐 까다롭게 테스트해 부여하는 인증이다.

실제 글로벌 인조대리석 업계에서도 미국 듀폰(Dupont) 및 스페인 포르세라노사(Porcelanosa) 등 두 개 업체만 이 인증을 획득했으며, 국내에서는 LG하우시스가 이번에 최초로 획득하게 됐다.

LG하우시스의 인조대리석은 디자인, 가시공 기술, 품질 안정성 등의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건축물 외장재는 외부 환경에 직접적으로 노출되는 만큼 내외장재보다 더욱 높은 내구성과 내후성, 화재안전성 등 필요로 되는데 이를 충족시킨 것이다.

특히 LG하우시스는 현재 유럽 인조대리석 시장에서 10% 중반대의 점유율로 듀폰에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번 인증 획득으로 유럽지역에서 인조대리석 시장점유율을 확대하닌데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강신우 LG하우시스 표면소재 사업부장 전무는 "인조대리석이 뛰어난 가공성을 바탕으로 최근 실내뿐만 아니라 건물 외관을 꾸미는 외장재로도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며 "이번 인증 획득으로 까다로운 품질을 요구하는 유럽지역에서 외장재로 공급을 더 늘려가며 시장점유율을 계속 확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