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민 A형간염 예방접종 급증
대전시민 A형간염 예방접종 급증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5.12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A형간염 환자 확산을 막기 위한 대전시의 재난 안전문자 발송 후 시민들의 예방접종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대전시는 지난 2일 A형간염 환자 확산을 막기 위해 전 시민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및 예방수칙에 대한 재난 안전문자를 발송했다.

시에 따르면 재난 안전문자 발송 이전인 1월부터 4월까지 A형간염 예방접종인원은 6300여 명에 달했다는 것. 그러나 지난 2일 재난 안전문자 발송 이후 9일 간 모두 7100여명이 예방접종을 받았다.

A형간염에 대한 시민의 관심도 높아져 보건당국에는 하루 평균 100여 통의 예방접종 문의전화가 걸려오고 있다.

시 관계자는 "A형간염은 특별한 치료제가 없기 때문에 예방접종이 가장 쉽고 확실한 예방방법"이라며 "1차 예방접종으로 94% 이상 항체가 생기고 2차 접종후에는 100%에 가까운 항체가 생성되기 때문에 간염에 취약한 20~40대의 연령층은 반드시 예방접종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