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거진천 전통시장 '문화관광형시장' 공모 선정
생거진천 전통시장 '문화관광형시장' 공모 선정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5.15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억 들여 문화체험콘텐츠 개발 등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운수대통 생거진천전통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한 2019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에서 '문화관광형시장' 분야에 최종 선정됐다.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은 역사, 문화, 관광, 특산품 등 지역의 고유한 특성을 살려 전통시장을 다시 찾는 공간으로 만들어 관광명소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생거진천전통시장은 넓은 주차시설, 야외무대 등 편리한 기반시설을 갖춘데다 인근에 초평호, 농다리 등 관광 인프라와 행복주택건설, 성석신도시 개발 등 문화관광형시장으로 성장 가능성이 밝아 선정됐다.

군은 앞으로 2년간 공모사업비 등 최대 10억원(국비 5억원, 지방비 5억원)을 들여 문화체험콘텐츠 개발과 상인 마인드 향상, 시설 개선 등 문화관광형 사업을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