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 반나체로 거리 활보한 40대 중국인 남성 벌금형
만취 반나체로 거리 활보한 40대 중국인 남성 벌금형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5.20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원, 40시간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도 명령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지법 형사4단독 김룡 판사는 술에 취해 속옷을 벗고 거리를 활보한 혐의(공연음란)로 기소된 중국인 A(43)씨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김 판사는 또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

김 판사는 "범행 방법과 결과, 재범 위험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A씨는 지난해 12월 3일 오후 9시 45분께 청주시 청원구 내덕동 한 식당 앞에서 바지와 속옷을 벗고 반나체 상태로 거리를 활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는 술에 취해 불특정 다수인이 보는 곳에서 이 같은 행위를 한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