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차관급 9명 인사 단행
문 대통령 차관급 9명 인사 단행
  • 임정기 기자
  • 승인 2019.05.23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외교부·통일부·국방부·농림축산식품부·보건복지부·국토교통부 등 9개 정부 부처에 대한 차관급 교체 인사를 단행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9명 규모의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먼저 외교부 1차관에는 조세영 국립외교원장을 비롯, 통일부 차관엔 서호 국가안보실 통일정책비서관을, 국방부 차관에는 박재민 국방부 전력자원관리실장을 각각 임명했다.

또 농식품부 차관엔 이재욱 기획조정실장, 복지부 차관에 김강립 기획조정실장, 국토부 2차관에 김경욱 기획조정실장을 각각 승진 임명했다.

이외에 과기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에는 김성수 한국화학연구원장을,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에는 김계조 행안부 재난관리실장을, 금융위 부위원장엔 손병두 금융위 사무처장을 각각 임명했다.

문 대통령이 대규모 차관 인사를 단행한 것은 지난해 12월14일 16명의 차관급을 교체한 이후 5개월 만이다. 이번 인사는 집권 3년차를 맞아 본격적으로 정책 성과를 내겠다는 분위기 쇄신성 인사로 해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