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농경문화 한눈에' 15~16일 증평들노래축제
'옛 농경문화 한눈에' 15~16일 증평들노래축제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6.0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속체험박물관서… 한복패션쇼·굴렁쇠 놀이등 부대행사
'전통과 현대, 그 아름다운 만남' 주제
증평들노래축제가 오는 15일과 16일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박물관 일원에서 열린다.사진은 들노래 모자 던지기/증평군
증평들노래축제가 오는 15일과 16일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박물관 일원에서 열린다.사진은 들노래 모자 던지기/증평군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증평군을 대표하는 여름철 들녘축제인 '2019 증평들노래축제'가 오는 15일과 16일 이틀간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일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15회째인 들노래축제는 '전통과 현대, 그 아름다운 만남'을 주제로 장뜰두레농요 시연 등 예부터 전해진 지역 고유의 농경 문화를 선보인다.

증평군 향토유적 12호로 지정된 장뜰두레농요는 논 농사를 지을 때 부르던 노동요로 길 놀이, 들 나가기, 화평 및 풍년 기원제, 두레 풍장, 점심 참놀이 등으로 구성됐으며, 장뜰두레농요보존회가 시연한다.

첫 날은 효 콘서트와 초청 가수 공연, 장뜰두레농요 시연, 영동난계국악단 특별 공연, 16회 전국시조경창대회가 열린다.

둘째 날은 군민들이 노래 실력을 뽐내는 1회 증평군민노래자랑과 전통의 아름다움을 무대에 녹여낸 한복 패션쇼, 장뜰두레농요 시연, 전국국악경연대회, 증평 애환의 아리랑 고개, 퓨전 버스킹 콘서트 등이 펼쳐진다.

부대 행사로 두레복식 체험, 손 모내기, 단오음식 시식, 감자 캐기, 우렁이·물고기 잡기, 딱지 치기, 제기 차기, 모첨·죽창던지기, 굴렁쇠 놀이, 새끼 꼬기, 전통놀이 체험과 민화필통 동물캐릭터 오르골 마술종이(슈링클스) 슬라임 조물락 비누 등 만들기 프로그램이 준비된다.

군 관계자는 "축제에 참가하면 청량한 증평의 자연에서 여름의 활기찬 기운을 듬뿍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