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국세청, 6개 세무서에서 '창업자 세금교실' 운영
대전국세청, 6개 세무서에서 '창업자 세금교실' 운영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6.10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지방국세청은 오는 12일부터 대전·청주·천안지역 6개 세무서에서 '창업자 세금교실'을 개설한다. / 대전국세청
대전지방국세청은 오는 12일부터 대전·청주·천안지역 6개 세무서에서 '창업자 세금교실'을 개설한다. / 대전국세청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지방국세청은 오는 12일부터 대전·청주·천안지역 6개 세무서에서 '창업자 세금교실'을 개설한다.

이는 신규사업자를 대상으로 세금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개설한 것.

지금까지 분기마다 실시하던 신규사업자 대상 세금안심교실을 확대하여 매월 둘째, 넷째주 수요일마다 세무서에서 실시하기로 한 것이다.

'창업자 세금교실'에서는 부가가치세·종합소득세 등 알아야 할 세금정보 및 홈택스 세무신고 요령 등을 제공하게 된다.

이번에 개설되는 창업자 세금교실은 주기적으로 운영돼 납세자가 편한 시간을 선택할 수 있다. 반복 참석도 가능하다.

대전·서대전·북대전·청주·동청주·천안세무서 등 6개 세무서에서 매월 둘째 넷째주 수요일 오후 2시~4시까지 교육이 실시된다.

창업자 세금교실은 사전신청 또는 신청 없이 당일 참석도 가능하다.

대전지방국세청 이동신 창장은 "'창업자 세금교실'이 신규 사업자에게 세무정보를 제공하고 개별적인 세금문제 해결을 지원하는 유익한 시간이 되도록 운영할 것"이라며 "납세자가 세법을 몰라서 억울하게 납부하는 세금이 없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