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친일 잔재 청산을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 상임위 통과
충청남도 친일 잔재 청산을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 상임위 통과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6.10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충남도의회 운영위원회는 10일 제312회 정례회 제1차 의회운영위원회에서 김영권 의원(아산1)이 대표 발의한 충청남도 친일 잔재 청산을 위한 특별위원회 구성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충청남도 친일 잔재 청산을 위한 특별위원회(이하 특별위원회) 구성은 지난 제311회 임시회 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김영권 의원이 충남도내 일제잔재의 전수조사와 함께 충남의 일제잔재를 청산하기 위해 제안했다.

김 의원은 "우리 정부는 3.1운동으로 건립된 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하고 있으나 친일 잔재는 교육 현장을 비롯한 사회 곳곳에 산재되어 있어 친일 잔재를 청산하여 민족정기를 바로 잡고자 하는데 있다"며 특별위원회 구성 목적을 밝혔다.

특히 "친일화가에 의해 그려진 이순신 장군과 윤봉길 의사의 표준영정의 지정 철회를 추진하는 것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특별위원회는 전문가의 의견 수렴을 통한 친일화가가 그린 이순신 장군과 윤봉길 의사의 표준 영정 지정 철회를 추진하고 일제 식민지 잔재에 대한 청산 방안 및 정책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