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보이스피싱 조직원 7명 검거
중국 보이스피싱 조직원 7명 검거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6.12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인 3명 등 6명 구속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중국 보이스피싱 조직원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지방경찰청은 사기 등의 혐의로 중국인 A(20)씨 등 6명을 구속하고 B(32)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금융기관을 사칭해 저금리 대환대출을 유도하거나 신용등급을 높여주겠다며 접근해 돈을 가로챘다. 피해금은 4억2천400만원 상당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조사 결과 이들은 중국 보이스피싱 조직으로부터 인출 금액의 5~10%를 수당으로 받아온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저금리 대환대출이나 신용등급 상향을 미끼로 체크카드를 요구하는 대출사기 범행이 증가하고 있다"며 "이러한 전화나 문자를 받을 경우 즉시 경찰과 금융감독원에 신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