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제13회 지적발달장애인복지대회
충북도 제13회 지적발달장애인복지대회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6.13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지권리 주장대회·예술제·유공자 표창 등
13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에서 열린 '제13회 지적발달장애인복지대회'에서 발달장애인들이 합주공연을 하며 기량을 뽐내고 있다. 충북도내 발달장애인은 전체 장애인의 11%인 1만899명이다. / 김용수
13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에서 열린 '제13회 지적발달장애인복지대회'에서 발달장애인들이 합주공연을 하며 기량을 뽐내고 있다. 충북도내 발달장애인은 전체 장애인의 11%인 1만899명이다. / 김용수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와 충북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회장 김정일)는 13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에서 도내 발달장애인 및 가족 등 3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제13회 충북지적발달장애인복지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식전공연과 개회식에 이어 발달장애인 자기권리 주장대회와 댄스·합창·연극 경연을 펼치는 예술제, 축하공연과 유공자 표창 시상식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도지사 표창은 ▶안태승 베다니단기보호시설 원장 ▶박준호 (재)한국장애인개발원 충북도 발달장애인지원센터 권익옹호팀장 ▶이명숙 사회복지법인 보람동산 보람복지원 간호사 ▶오세광 청천재활원 생활재활교사 ▶김학철 혜원장애인종합복지관 팀장 ▶김성훈 올맵 대표 ▶이정수 음성군장애인복지관 이용자 부모 등 7명이 수상했다.

도내 발달장애인은 1만899명으로 전체 장애인의 11%를 차지하고 있으며 지적장애 1만205명, 자폐성 694명이다.

13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에서 열린 '제13회 지적발달장애인복지대회'에서 발달장애인들이 합주공연을 하며 기량을 뽐내고 있다. 충북도내 발달장애인은 전체 장애인의 11%인 1만899명이다. / 김용수

한창섭 충북도 행정부지사는 이날 개회식에서 "이번 행사가 발달장애인들에게 자기 삶의 주인공으로서 당당하게 살아가기 위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장애인 먼저 충북, 다함께 함께하는 충북'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