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병원, 환자안전의 날 개최
단국대병원, 환자안전의 날 개최
  • 유창림 기자
  • 승인 2019.06.20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국대병원 환자안전의 날 행사에서 환자안전을 주제로 하는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 단국대병원
단국대병원 환자안전의 날 행사에서 환자안전을 주제로 하는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 단국대병원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단국대병원은 19일 병원 대강당에서 환자안전에 대한 인식개선 및 안전한 병원문화 정착을 위한 '2019년 환자안전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조종태 병원장은 43명의 교직원을 환자안전 리더로 위촉하고, 환자안전 문화 정착에 최선을 다할 것을 선포하는 환자안전 선서를 전 직원과 함께 낭독했다.

이어 '응급상황에서의 환자안전 및 의료사고 예방'을 주제로 최한주 권역응급의료센터장의 특강이 있었으며, 행사 마무리에는 약제팀과 간호부 등 환자안전 근접오류를 보고한 우수부서에 대한 시상식도 이뤄졌다.

특강에서 최 센터장은 "의료현장에서는 환자를 이동하거나 처치할 때 중심정맥관 및 인공호흡기 등 각종 연결관이 꼬이거나 빠지지 않도록 점검하고 관리하는 기본원칙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환자안전을 개선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행사장 밖에서는 환자안전을 주제로 한 다양한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환자안전에 대한 의식을 고취시키기 위해 부서별 환자안전 개선 포스터를 전시했고, '환자안전 행복나무'를 설치해 직원들이 환자안전을 위한 다짐과 슬로건 등을 손글씨로 직접 써 붙이기도 했다.

한편, 단국대병원은 병원장을 비롯한 경영진 및 개선활동에 주축이 되는 시설팀, 총무팀 등이 환자접점부서를 방문해 부서장과 직원들로부터 환자안전문제를 직접 듣고 개선활동을 격려하는 '환자안전 경영진 라운드'를 매월 개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