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도내 관광 활성화 유공자에 대한 명예도민 위촉
충북도, 도내 관광 활성화 유공자에 대한 명예도민 위촉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6.20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공항 활성화 노력 및 해외 여행객 유치 공로 인정
명예 충북도민에 선정된 서량(중국 상하이만국국제여행사 대표) 씨.
명예 충북도민에 선정된 서량(중국 상하이만국국제여행사 대표) 씨.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충북도는 청주국제공항 정기노선 활성화와해외 관광객 유치에 기여하고 있는 중화권 현지 2개 여행사 대표자를 명예도민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20일 도에 따르면 이번에 선정된 명예도민은 서량(중국 상하이만국국제여행사 대표)과 채흥민(대만 보마여행사 대표)으로 상하이와 타이베이에서 개최되고 있는 대한민국 수도권관광설명회(충북, 서울, 인천, 경기, 강원)에서 이준경 도 관광항공과장이 위촉장을 수여했다.

중국 상하이만국국제여행사는 중국 상해에 소재를 둔 국제여행사로 2013년에 청주공항과 상하이 푸등공항 간 전세기를 최초로 취항해 청주공항 정기노선이 운항되는데 기여했다. 사드이후 어려운 관광여건 속에서도 지속적 관광객 모객으로 올 4월말 현재 중국 관광객 17만 1천명을 충북으로 유치하는 실적을 보이고 있다.

또 대만 보마여행사는 타이베이 소재 여행사로 2010년부터 청주공항으로 42편의 전세기를 취항해 올 4월말 현재 2만2천300명을 유치, 수도권에 집중된 대만 관광객을 충북으로 유도해 외래 관광객 증가에 큰 역할을 해 왔다.

이준경 도 관광항공과장은 "이번 명예도민 위촉으로 중화권 여행사가 충북관광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청주공항 활성화와 관광객 유치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 중국의 한한령 해제에 대비한 지속적인 관광교류와 인적네트워크를 강화해 나가겠다. 앞으로도 충북도 관광객의 지속적인 유치 실적 있을시 명예도민 위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