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병원 지역암센터, 대기오염과 암발생 관련성 연구사업 추진
충북대병원 지역암센터, 대기오염과 암발생 관련성 연구사업 추진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6.20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북대학교병원 충북지역암센터는 2019년 충북지역의 대기오염과 암발생과의 관련성을 연구하는 사업을 확정해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특화연구사업은 지역의 대기오염과 암 발생 및 사망 수준이 전국보다 높은 실정으로 이 두요인간의 관련성을 평가하는 빅데이터 분석 연구사업이다.


현재 지역의 대기오염은 2008년부터 2017년까지 10년간 오염물질에 대한 농도 추이를 분석한 결과 대기오염도가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여기에 초미세먼지도 연평균 농도(29 μg/m3, 2017년)는 전국(27 μg/m3) 및 수도권(25 μg/m3)보다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전체 암 사망률(표준인구 10만 명당)은 102.8명으로 전국 평균보다 높았으며, 위암, 대장암, 폐암 모두 전국 평균보다 상대적으로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충북지역암센터 관계자는 "충북지역의 대기오염과 암 발생에 대한 상관성을 파악하고자 특화 연구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지역사회 특성에 따른 암 관리 사업추진과 암발생률 및 사망률 감소에 기여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