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여자배구 스포츠 마케팅 효과 '톡톡'
보령시, 여자배구 스포츠 마케팅 효과 '톡톡'
  • 장영선 기자
  • 승인 2019.06.23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KOVO컵 이어 올해 VNL 개최 성공적
[둥부매일 장영선 기자]보령시는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린 발리볼네이션리그 여자대회가 시민과 관람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로 배구 열기 확산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지며 스포츠마케팅 효과를 톡톡히 누렸다고 밝혔다.

국제배구연맹(FIVB)이 주최하고 대한민국배구협회와 보령시배구협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배구의 저변 확대를 통해 한국 배구 발전의 기반을 조성하고, 피서철 대천해수욕장 등 관광지와 연계한 프로 스포츠 대회를 유치함으로써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마련됐다.

발리볼네이션스리그 여자대회는 16개 국가가 지난 5월 21일 세르비아에서 경기를 시작으로 2차 중국, 3차 미국, 4차 이탈리아 대회를 거쳐 마지막 5차대회는 대한민국 보령에서 진행됐으며, 보령 대회에서는 영원한 라이벌 일본과 신흥 강국 폴란드, 도미니카공화국이 참가해 명승부를 펼쳤다.

특히,5차 대회까지 전반적으로 부진했던 한국 대표팀은 지난 19일 숙적 일본과의 경기에서 경기장을 가득 메운 시민과 국민들의 염원에 힘입어 고전할 것이란 예상을 깨고 3대0으로 완승을 거두며 대회 최고의 하이라이트 경기로 선정됐다.

또한 보령시는 대회기간 방송사와 통신사, 인터넷 등을 통해 수시로 노출되어 도시를 알리는데 톡톡한 효과를 누렸다.

시관계자는 "이번 보령대회가 그동안 각국을 다니며 피로감을 느꼈을 대한민국 여자대표팀의 경기력을 회복하고 시민과 국민들에게는 수준 높은 경기 관람 기회 제공, 지역 상인들에게는 매출 확대라는 일거삼득의 효과를 보았다고 자부한다"며, "앞으로도 생활 및 프로 스포츠대회 유치로 문화생활 수준을 향상시켜 시민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