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기업 제품, 中 하얼빈박람회서 관심몰이
충북 기업 제품, 中 하얼빈박람회서 관심몰이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6.24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5건 500만 달러 수출상담, 160만불 수출계약
지난 15~19일 중국 '하얼빈 국제경제무역박람회'에 충북도내 10개 수출유망기업들이 참가해 수출상담을 벌이고 있다. / 충북도 제공
지난 15~19일 중국 '하얼빈 국제경제무역박람회'에 충북도내 10개 수출유망기업들이 참가해 수출상담을 벌이고 있다.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내 기업들이 중국 동북지역 진출 가능성을 확인했다. 견본 및 판매용으로 가져간 제품이 3일만에 완판되는 등 기대이상의 판매실적을 올렸다.

충북도는 청주상공회의소와 공동으로 지난 15~19일 중국 '하얼빈 국제경제무역박람회'에 도내 10개 수출유망기업들이 참가해 145건 500만 달러의 수출상담과 160만 달러의 수출계약 성과를 올렸다.

주방용품 생산업체인 '하우스웨이'는 이번 박람회에서 중국 동북3성(랴오닝성, 지린성, 헤이룽장성)지역에서 영향력이 있는 신규바이어를 만나 150만 달러 수출 상담과 35만 달러 수출 계약 성과를 올렸다. 뿌리는 천연보톡스 생산업체인 청주의 '레보아미'는 3년 연속 하얼빈박람회 참가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 신제품을 내놓아 견본제품 전량 판매는 물론 현장에서 120여개를 추가 예약을 받는 등 관심을 받았다.

충북도 자매결연지역인 중국 헤이룽장성 하얼빈에서 열리는 '하얼빈국제박람회'는 중국과 러시아 지역 유력바이어를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세계적 규모의 종합무역박람회로 전세계 75개국이 참가한다.

이와 함께 하얼빈경제무역박람회 30주년을 맞아 초청된 충북도 대표단(단장 장명수 국제관계대사)은 이번 박람회 개막식에 참가해 30주년을 축하하는 한편, 충북기업관을 방문해 참가업체를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기도 했다. 또 헤이룽장성 니에윈링(Nie Yunling) 부성장과 만나 우호교류 확대방안에 대해 의견도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